제 목

인천 최고 좋은 치매 전문 부평구 요양원 최초 코로나 백신 예방접종 시행

이 름

관리자

Date [2021-02-26 10:34:32]   Hit [766]   Vote [277]

첨부파일1

 치매.png  [1]

첨부파일2

 KakaoTalk_20180329_151954917.jpg  [2]
“알츠하이머치매”를 효과적으로 “치료”할 수 있는 “약제”는 아직 “개발”되지 않았다. 게다가 “알츠하이머치매”는 병이 진행될수록 “치료”도 어려운 탓에 조기에 “진단”해 진행을 최대한 늦추는 게 최선이다. 이에 “치매” “연구진”들은 더욱 간단하고 정확한 “조기진단” 기술 개발에 힘쓰고 있다. 지금까지 국내 “연구진”이 “개발”한 “치매” 진단 기술 몇 가지를 알아본다.
 
◇“치매” “환자”의 콧물에서 치매 유발물질 검출된다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 뇌·인지과학전공 문제일 교수팀은 “치매” “환자”의 콧물을 이용한 조기진단법을 개발했다. “치매” 초기에는 후각 기능의 이상이 나타나는 경우가 있는데, 문제일 교수팀은 이런 사실에 주목해 연구를 시작했다. 연구 결과, 환자의 콧물에서 치매 유발물질인 “아밀로이드-베타” 응집체를 검출하는 데 성공했다. 또한 인지 저하가 나타난 환자 그룹에서 연령대 정상 대조군 그룹과 비교해 아밀로이드-베타 응집체 발현량에 유의한 차이가 나타남을 확인했다.
 
◇증상 가벼워도… 치매 전 단계 알아내는 “혈액검사”
서울대병원 강남센터 신경과 박경일 교수와 “피플바이오” 공동연구팀은 혈액 속에서 아밀도이드 베타를 발견하는 검사법을 개발했다. “연구팀”은 “건강검진” 대상자에게 기존에 치매 진단 도구로 사용되는 신경인지기능검사와 직접 개발한 혈액검사를 모두 진행했다. 그 결과, 혈액검사는 기존의 “치매” “검사법”과 “치매” 진단 “정확도”에 큰 차이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혈액검사”를 통해서는 치매 증상이 나타나기 전 단계에서도 발견할 수 있다는 점이 주목을 받았다.
 
◇컴퓨터에 MRI 보여주면 23초 만에 치매 판별
분당서울대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김기웅·배종빈 교수팀은 “인공지능” 딥러닝을 기반으로 한 치매 판별 알고리즘을 개발했다. 뇌 “MRI”를 보여주면 컴퓨터가 이를 해석해 평균 23초 만에 치매 여부를 판별해주는 기술이다. “MRI” “검사”는 “치매”뿐 아니라 “두통” “어지럼증” 등 다른 원인을 밝히기 위해서 진행하기도 한다. 이 기술이 “임상시험”과 “품목허가”를 거쳐 정식으로 활용된다면 우연히 시행한 검사로도 치매를 미리 발견할 수 있게 된다.
 
 
#아밀로이드-베타 #피플바이오 #연구팀 #임상시험 #혈액검사 #건강검진 #인공지능 #MRI #정신건강의학 #개발 #두통 #어지럼증 #검사법 #정확도 #품목허가 #약제 #치료 #진단 #알츠하이머 #요양시설 #봄날인천요양원 #봄날 #요양원 #인천 #노인전문 #프로그램 #치매 #장기요양등급 #상관없이 #입소 #상담 #가능합니다
 
봄날인천요양원 블로그 : https://blog.naver.com/sbom2011 구경가기
 
봄날인천요양원 모두 홈페이지 주소 : https://happyvirus6400.modoo.at/
장기요양등급과 상관없이 입소 상담이 가능합니다.
 
이름
비번